연구회지

홈으로 이동 > 연구회활동 > 연구회지
마늘 생육 양호하고 성장 빨라
작성자 관리자 이메일
등록일 2015-02-27 조회 974
마늘출현기2.jpg

마늘 생육 양호하고 성장 빨라

- 충북농업기술원, 유인작업 서두르고 맑고 따뜻한 날 하도록 당부 -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김태중)은 도내 마늘 주요 재배지역의 월동기 기온이 높아 출현기 생육이 양호하고 성장이 빠른 만큼 유인작업을 예년보다 서둘러 줄 것을 당부하였다.

마늘은 보통 비닐 속에서 월동한 후 얼었던 토양이 녹으면서 생육을 다시 시작한다. 이후 마늘잎이 지표면으로 올라와 출현하게 되는데 그 시기는 보통 2월 하순(225) 경이 된다.

금년은 예년보다 1주일 정도 빨리 출현하였는데 가을 파종 시 적당한 강우와 주산지역 1, 2월 평균기온이 평년에 비하여 각각 4.3, 0.3높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마늘싹 유인시기는 잎이 2~3매 나와 지면으로부터 잎길이가 10cm 정도 되었을 때가 적당하다. 너무 일찍 유인하면 생장이 더디고, 너무 늦게 하면 비닐 속에서 웃자라 잎이 연약해 지며 저온과 병충해에 견디는 힘이 약해지므로 제때에 해야 한다.

유인 방법은 자란 싹을 비닐을 뚫어 위로 올리고 마른 흙으로 북을 주면 된다. 이때 땅위로 솟아오른 마늘은 가볍게 눌러주고 뚫었던 구멍은 공기가 통하지 않도록 흙으로 충분히 덮어 주어야 한다.

구멍을 제대로 메우지 않으면 비닐이 바람에 날리고 잡초발생이 많아지게 된다. 출현기가 빨라지는 만큼 싹 유인 작업도 앞당겨 실시해야 되는데, 금년의 경우 3월 상순까지 끝내는 것이 좋다. 울러 배수로를  정비하고, 가뭄에 대비해 관수시설을 점검해 놓아야 한다.

충북농업기술원 마늘연구소 정재현 연구사는 마늘싹을 비닐 속에서 꺼낸 직후 큰 추위가 오면 저온 피해로 잎 끝이 고사할 수 있기 때문에 일기예보를 참고하여 맑고 따뜻한 날 작업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첨부 첨부파일아이콘 마늘출현기2.jpg [Download : 166]
다음글 마늘 파종후 기상, 생육상황 및 문제점
이전글 마늘싹 유인 제때, 맑고 따뜻한 날 하세요